주민 숙원 해결…천안 광덕면 문화센터 개관

엄병길 기자 | 기사입력 2022/09/27 [13:11]

주민 숙원 해결…천안 광덕면 문화센터 개관

엄병길 기자 | 입력 : 2022/09/27 [13:11]


[시사뉴스24 엄병길 기자] 충남 천안시 광덕면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광덕면 문화센터’가 준공하고 27일 개관했다.

 

이날 광덕면 문화센터 앞마당에서 열린 개관식에서 박상돈 시장은 기념사를 통해 “그동안 협소한 시설로 불편함에도 한마음으로 문화센터를 기다려주신 주민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새롭게 문을 연 문화센터를 기점으로 움추렸던 문화복지 활동들이 훨훨 나래를 펼쳐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문화센터 개관식에 이어 이날 광덕면효잔치추진위원회(위원장 박상길) 주최로 ‘제3회 광덕면 효잔치’도 열렸다. 

 

광덕면 효잔치는 2017년을 시작으로 격년제로 개최해 오고 있으며 어르신들에게 점심 식사를 대접하면서 지역 가수 노래와 품바 공연 등 볼거리를 제공했다.

 

박상길 효잔치추진위원장은 “이렇게 어르신들이 함께 모여 식사를 하신 게 정말 오랜만이라 감회가 새롭다”며 “우리의 오랜 전통인 효사상이 세대를 거듭해도 오래오래 지속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남부지역 주민의 오랜 염원이었던 광덕면 문화센터는 광덕면 신흥리2길 39번지에 2층 신축 건물로 지어졌다. 1층에는 체력단련실과 샤워실, 문화교실이 들어서고, 2층에는 대회의실, 문화교실 등을 갖췄다. 

 

그동안 광덕면은 주민자치 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별도 건물이 없이 복지회관 3층을 리모델링해 협소하고 낙후된 공간에서 한정된 프로그램만을 운영해 왔다. 이에 따라 주민들의 문화복지 수요를 충족하지 못해 문화센터 건립에 대한 요구가 꾸준히 제기됐다.

  

천안시는 지난 2018년 토지매입을 시작으로 작년 7월 착공에 들어가 특별교부세 3억 원과 도비 5억 원을 포함한 총 30억 원을 들여 지난 7월 문화센터를 준공했다. 

 

광덕면 문화센터는 주민 화합과 다목적 문화복지 공간으로 활용돼 광덕주민의 문화복지 허브 역할을 담당하는 소통의 장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