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의회, 에너지 취약계층 지원 위한 연구모임 발족…첫 회의 개최

엄병길 기자 | 기사입력 2022/07/29 [13:17]

충남도의회, 에너지 취약계층 지원 위한 연구모임 발족…첫 회의 개최

엄병길 기자 | 입력 : 2022/07/29 [13:17]


[시사뉴스24 엄병길 기자] 충남도의회가 폭염 등 기후위기에 따른 에너지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연구활동에 돌입했다.

 

도의회 ‘기후 위기에 따른 에너지 취약계층 지원 실질화 모색을 위한 연구모임’(대표 김선태 의원)은 28일 복지환경위원회 회의실에서 발족식과 첫 회의를 열고, 앞으로의 운영 계획을 논의했다.

 

이번 연구모임은 기상이변이 잦아지는 가운데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며 어려움을 겪는 에너지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출범했다. 연구모임은 사회경제적 취약계층에게 지원되는 제도를 조사·연구하고 실질적으로 지원 효과를 높일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김선태 의원(천안10·더불어민주당)이 연구모임 대표를, 천안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김우수 사무국장이 간사를 맡았고, 정병인(천안8·더불어민주당)·김민수(비례·더불어민주당)·구형서(천안4·더불어민주당)·이지윤(비례·더불어민주당) 의원과 이제식 충남도 미래산업국 에너지과장, 김희정 천안시주거복지종합지원센터장, 김동진 충청남도사회서비스원 실장 등 10명으로 구성됐다.

 

김선태 의원은 “기상이변이 심각해지며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더욱 커지고 있다”며 “취약계층의 재난 불평등 해소를 위한 제도 모색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