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박상돈 천안시장 취임 “천안을 명품도시 반열에 올려놓을 것”

엄병길 기자 | 기사입력 2020/04/16 [11:48]

[영상] 박상돈 천안시장 취임 “천안을 명품도시 반열에 올려놓을 것”

엄병길 기자 | 입력 : 2020/04/16 [11:48]

[시사뉴스24 엄병길 기자] 극적인 반전 드라마를 연출하며 박빙 승부를 승리로 장식한 미래통합당 박상돈 천안시장 보궐선거 당선인이 숨 돌릴 틈도 없이 16일 오전 약식 취임행사를 갖고 바로 업무에 돌입했다.

 

박 시장은 이날 아침 태조산 보훈공원에서 ‘천안인의 상’에 참배한 뒤 시청 1층 로비에서 취임 선서와 취임사를 하고, 코로나19 대응 현장을 점검하는 등 본격적인 업무에 나섰다.

 

시청에 도착한 박 시장은 주차요원 및 청사 방호원들과 일일이 악수를 나누고 민원실을 먼저 들러 인사한 뒤 간부 공무원 약 50명 만 참석한 약식 취임행사에 참석했다.

 

 16일 천안시청 1층 로비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는 민선7기 제8대 박상돈 시장. © 시사뉴스24

 

박 시장은 취임사에서 “제가 이 자리에 서게 된 것은 ‘완전히 새로운 천안’을 만들어 달라는 천안시민의 준엄한 명령이라고 생각한다”며 “천안의 위상을 명품도시 반열에 올려놓고 희망찬 미래를 그려내는 여정을 담대하게 시작하려 한다”고 밝혔다.

 

또 “천안의 생각과 가치가 대한민국의 철학이 될 수 있도록 천안의 위상을 완전 새롭게 바꿀 것”이라며 “올 뉴(All New) 천안, 시민 모두가 행복하고 살기 좋은 천안을 시민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코로나19에 따른 대응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방문하고, 시의회를 찾아 시민 행복과 지역 발전을 위해 시정 핵심 현안에 대한 적극적인 관심과 긴밀한 협력을 요청했다. 

 

오후에는 △긴급 생활안정자금 접수처 △감염병대응센터 △단국대병원 선별진료소 △서북구 선별진료소 △다중이용업소(PC방) 등 현장 5개소를 찾아 상황을 점검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박상돈 시장은 “전국에서 가장 역동적이고 젊은 도시의 명성을 되찾겠고, 천안 부흥 제2의 르네상스 시대를 활짝 열겠다”며 “그 길을 70만 시민과 2,200여 공직자와 함께 당당하게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최근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