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 웨딩베리, 취약계층에 연간 500만 원 후원 약정

엄병길 기자 | 기사입력 2019/10/15 [09:32]

천안 웨딩베리, 취약계층에 연간 500만 원 후원 약정

엄병길 기자 | 입력 : 2019/10/15 [09:32]

 

▲ 천안시복지재단과 천안 웨딩베리컨벤션이 지난 11일 시청 시장실에서 후원 약정식을 갖고 구본영 천안시장(가운데)과 윤용원 웨딩베리 회장(오른쪽), 김기봉 천안시복지재단 상임이사(왼쪽)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시사뉴스24

 

[시사뉴스24 엄병길 기자] 천안 웨딩베리컨벤션(회장 윤용원, 대표 오미경)이 천안시복지재단(이사장 문은수)에 연간 500만 원 후원 약정을 체결했다.

 

기업의 목적이 이윤추구를 넘어 사회에 환원돼야 한다고 강조하는 웨딩베리 윤용원 회장과 오미경 대표는 그동안 소외계층에 대한 지원을 고민하다 천안복지재단에 연간 500만 원씩 후원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윤 회장과 오 대표는 이번 후원 약정 외에도 그동안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소외계층에 대한 남다른 애정으로 베푸는 온정을 이어오고 있다.

 

지난 51일에는 천안시청과 저소득가정 무료결혼식지원 협약을 시작으로 두 가정에 대한 무료결혼식을 지원했으며, 앞으로 지원자들의 사정에 따라 매월 무료결혼식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나눔의 일환으로 천안시복지재단, 천안시체육회, 천안교육지원청 우수학생 장학금 지원 등 기부활동과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20171월부터 서부역광장 무료급식소에서 봉사 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윤용원 회장은 천안복지재단에 약속한 후원이 제도권 밖에서 지원받지 못하는 가정 등 소외계층의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향후 더욱 지역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문은수 이사장은 웨딩베리처럼 매년 후원해 주시는 분들 덕분에 지속 가능한 지원이 가능한 것 같다지속 가능한 후원으로 인해 소외계층이 다시금 미래를 계획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최근 인기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