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5회 아산시민대상 ‘4개 부문 7명’ 수상자 선정

정욱 기자 | 기사입력 2019/09/24 [13:58]

제25회 아산시민대상 ‘4개 부문 7명’ 수상자 선정

정욱 기자 | 입력 : 2019/09/24 [13:58]

 

▲ 아산시민대상 수상자. © 시사뉴스24

 

[시사뉴스24 엄병길 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23일 아산시민대상 심의위원회를 개최해 시 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현저하고 시민의 귀감이 되는 아산시민대상 수상 7명을 선정했다.

 

시는 지난 8월 5일부터 8월 23일까지 3주 간 시민대상 후보자를 공개 추천・접수 받은 결과 5개 부문에 걸쳐, 총 32명이 후보 중 7명을 최종 선정했다.

부문별 시민대상 수상자는 ▲효행애향부문 권혜경씨(여, 52세) ▲교육복지부문 안재근씨(남, 63세), 채종병씨(남, 56세) ▲문화체육부문 김인배씨(남, 54세), 이병천씨(남, 55세) ▲특별봉사부문 손정열씨(남, 64세), 유영금씨(여, 52세)이다.

효행애향부문 수상자로 선정된 권혜경씨는 28년째 시부모님을 극진히 모시며, 참효행 실천으로 모범적인 가정을 이뤄 타의 귀감이 돼 선정됐다.

교육복지부문 수상자 안재근씨는 온양고등학교 교장으로서 아산을 대표하는 명품공교육을 이끌어 온 공을 높이 평가받았다.

교육복지부문 공동수상자 채종병씨는 굿네이버스 온주종합사회복지관의 관장으로서 공공·민간부문의 정보교류와 협력, 토론을 위한 지역사회 네크워크의 장을 마련한 공을 높이 평가받았다.

문화체육부문 수상자 김인배씨는 충청남도 관광협회 회장으로서 문화체육부문에서 오랜 기간 광범위하게 활동하며 아산시의 문화, 관광 산업발전에 기여한 공이 큼에 그 공로를 인정받았다.

문화체육부문 공동수상자 이병천씨는 아산시 배구협회 회장으로서 생활체육부문에서 투철한 사명감과 봉사정신으로 아산시 체육보급 및 육성에 기여한 공을 높이 평가받았다.

특별봉사부문 수상자 손정열씨는 배방읍 행복키움추진단 위원으로서 지역공동체 활동에 앞장서 봉사함으로써 주민화합과 지역발전에 큰 기여를 하여 타의 귀감이 돼 선정됐다.

특별봉사부문 공동수상자 유영금씨는 온양5동 자율방범대 대장으로서 복지사각지대의 약자들뿐만 아니라 노동현장 등 지역사회 모든 영역에 두루 소통하며 봉사에 힘써온 공을 높이 평가받았다.

오채환 자치행정과장은 “아산시 최고의 영예로운 상을 수상하게 된 분들께 축하의 인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각 부문별 공로자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그 공적을 널리 알려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공헌하는 분들이 존경받는 계기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상은 오는 10월 5일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개최되는 ‘제25회 아산시민의 날 기념 아산시민 한마음 운동회’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최근 인기기사